조희연 교육감 “정부 차원서 자사고 없애달라”

조희연 서울시 교육감이 자율형사립고(자사고) 재지정 평가를 오는 7월 10일 전에 발표하겠다고 밝혔다. 또 자사고 평가에 대해 “일반 국민이 좀 이상하게 느끼는 게 사실”이라고 언급하며 “정부 차원에서 자사고를 없애달라”고 요청했다.

27일 KBS 보도에 따르면 조 교육감은 이날 “자사고들의 평가 결과를 담은 보고서는 이미 교육청에 제출됐다”며 “다음 달 10일 이전에 운영위원회를 개최하고, 곧바로 결과를 발표하겠다”고 말했다.

조 교육감은 그러면서 전북 상산고 등 최근 자사고 평가 결과와 관련 “어떤 학교는 79점인데 떨어지고 어떤 학교는 75점인데 통과되는 게 공정성 논란으로 비화된다”고 지적했다.

이어 “국민이 볼 때도 좀 이상한 부분이 있다고 느끼는 게 사실”이라며 “정부가 제도를 통해 일괄적으로 자사고를 폐지해달라”는 기존 주장을 되풀이했다.

이동준 기자 blondie@segye.com
사진=연합뉴스

허블검색
허블검색
허블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