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복귀전서 148㎞… 아쉽다 피홈런

부상에서 돌아온 류현진(35·토론토 블루제이스)이 빅리그 복귀전에서 안정적인 모습을 보였다. 홈런 하나를 내준 것이 아쉬웠지만 부상을 털어버린 듯 시속 148㎞ 강속구를 뿌리며 건강한 모습을 보여줬다.

류현진은 15일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스버그 트로피카나필드에서 열린 2022 메이저리그(MLB) 탬파베이 레이스와 원정경기에서 올 시즌 세 번째로 마

허블검색
허블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