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는 오늘도 ‘이진영 효과’ 톡톡

이적생이 트레이드 효과를 내고 있다.

프로야구 한화는 22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키움과의 원정경기서 6-5로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4연패 사슬을 끊어냈다.

이진영이 빛을 발했다. 6번 타자 겸 우익수로 선발 출전했다. 4타수 2안타 2타점 1득점으로 맹활약했다. 2회 1사 주자 없는 상황서 유격수 땅볼로 물러났다. 1-3으로 끌려가던 4회 1사 3루. 상대 선발 최원태의 4구째, 시속 1

허블검색
허블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