삐끗한 허리, 급성요추염좌 주의 [이진호의 영화 속 건강이야기]

마블 스튜디오의 슈퍼히어로 영화 ‘닥터 스트레인지: 대혼돈의 멀티버스’가 개봉 4일 만에 누적 관객 수 300만명을 돌파했다. 개봉 첫날에만 71만5325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개봉작 중 최고 기록을 이어가고 있다.

이번 영화는 6년 만에 돌아온 ‘닥터 스트레인지’의 후속작이다. 멀티버스(평행세계)를 이동할 수 있는 소녀 ‘아메리카 차베즈(소치틀 고메즈 분)’가 ‘닥터 스트레인지(베네딕트 컴버배치

허블검색
허블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