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통위, '2019 미디어·정보리터러시 국제 콘퍼런스' 개최

[아이뉴스24 김문기 기자]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한상혁)와 교육부(장관 유은혜) 및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가 후원하고 시청자미디어재단 등 7개 기관이 공동으로 주최하는 '2019 미디어‧정보 리터러시 국제 콘퍼런스'가 28일 서울 프레스센터 20층 국제회의장에서 개최됐다.

미디어‧정보 리터러시의 국내‧외 동향을 논의하고 교육 현장사례를 공유하기 위해 개최된 이번 행사에서는 11월 28일과 29일 이틀간 ‘모두를 위한, 모두에 의한 미디어·정보 리터러시’를 주제로 미디어교육 전문가 및 교사 등이 참여해 다양한 사례 발표와 토론을 진행한다.

[사진=방통위]


28일은 은 호주 디킨 대학교 줄리안 세프톤 그린 교수의 기조강연인 개인간 디지털 리터러시에서 사회적 차원으로 나아가기를 시작으로, 캐나다 미디어스마트 매튜 존스 교육국장의 캐나다의 미디어 리터러시 모델, 인도 펀자비 대학교 작타르 싱 교수의 적극적인 정보 참여 및 역량 강화를 위한 MIL 모델, 독일 바덴-뷔르템베르크 주미디어청 벤자민 툴 고문의 미디어‧정보 리터러시 교육 참여자들 간 협력사례 발표와 토론으로 진행된다.

29일에는 미디어강사, 학교 교사, 실무자 등이 참여하는 분과세션과 워크숍이 이어진다. 급격한 미디어환경 변화에 따른 알고리즘 리터러시, 팩트체크, 디지털 시민성 등에 대한 토론이 이루어질 예정이다.

한상혁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은 개회사에서 "이번 행사를 통해 미디어교육 발전을 위한 좋은 방안들이 소개되고 논의되기를 바란다"며 "오늘 논의되는 내용을 바탕으로 미디어교육 활성화를 위한 정부의 역할을 모색하고 미디어교육 현장과 긴밀히 소통하겠다"고 밝혔다.

/김문기 기자 moon@inews24.com

허블검색
허블검색
허블검색